시작    6.15정신    6.15유럽공동위    유럽운동사         종합     문화      6.15 Forum      독자마당

                                                                                                      전체기사 | 소식 | 우리글빌려온글 | 자료

 

뉴라이트 비대위 “김진홍 목사, 이명박 후보로부터 금품수수”

뉴라이트 전국연합 "배후추궁.형사고발 할 것"

 

뉴라이트 전국연합 일부 회원들은 16일 이 단체의 상임의장인 김진홍 목사가 한나라당 이명박 전 서울시장으로부터 2억8천만원을 수수한 의혹이 있다고 주장했다.

뉴라이트 청년연합 장재완 대표 등 29명으로 구성된 뉴라이트 전국연합 중립성 회복 비상대책위원회는 이날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뉴라이트 회원인 H대 Y교수는 명박사랑 핵심간부의 말을 인용해 `김진홍 목사는 이명박 후보로부터 2억8천만원을 받은 사실이 있다는 것을 들은 바 있다'고 증언했다"며 "특정후보 승리를 위해 노골적으로 편파운동을 해 온 김 목사는 사퇴하라"고 촉구했다.

이들은 이어 "뉴라이트 전국연합은 창립 2년만에 수십억원대의 막대한 자금을 투입해 조직을 결성했으나 그 출처를 밝히지 않고 있다"며 "다른 시민단체가 최소한 10년 이상의 시간을 소요해도 전국단위 조직 결성에 어려움이 있는 데 뉴라이트가 단기간에 전국 175개 조직을 결성했다는 것은 특정인의 자금 지원없이는 결코 불가능한 일"이라고 지적했다.

이들은 또 "김 목사는 지난 4월25일 서울시내 한 호텔 중식당에서 뉴라이트 전국연합.지역연합 대표 22명이 참석한 모임에 이명박 후보만 불러 지지의사를 표명했고 7월중에는 제주도 상임대표에게 이 캠프를 조직적으로 지원하라고 지시했다"면서 "뉴라이트 전국연합은 이 후보의 위장 선거사무소라고 할 수 있다"고 비판했다.

이들은 회견을 마친 뒤 서울 광화문 뉴라이트 전국연합 사무실로 몰려가 상근 직원들을 쫓아내고 사무실을 점거했다.

이에 대해 뉴라이트 전국연합은 즉각 논평을 발표하고 "기자회견을 주도한 장재완씨는 지난 6월 `대운하 보고서 유출 사건'과 연루돼 언론에 이름이 오르내리던 인사"라며 "이러한 사태는 불리한 전세를 어떻게든 만회하려는 박근혜 캠프의 사주에 의한 것"이라고 반박했다.


전국연합은 "근거없는 금품수수설을 유포하는 것은 그야말로 이성을 잃어버린 막가파 그 자체"라며 "금품수수 등 말도 안 되는 주장을 늘어놓은 이들을 형사고발할 것이며 이 사태의 배후책임에 대해서도 엄중 추궁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경희 기자 (서울=연합뉴스)

 

"김진홍 상임의장은 사퇴하라"

[ 2007-08-17 12:52 송고 ]

 "김진홍 상임의장은 사퇴하라"

 

(서울=연합뉴스) 이상학 기자 = 뉴라이트 전국연합 비상대책위 관계자들이 17일 오전 광화문 뉴라이트사무실에서 '김진홍 목사 이명박 선거사조직 개입 괴자금 1억원 확인 기자회견'을 열고 김 목사의 상임의장 사퇴 등을 요구하며 삭발을 하고 있다.   (끝) / 이상학

 

 


615 유럽공동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