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으로

 전체기사 | 소식615정신615유럽공동위 | 유럽운동사 | 문화 | 자료 | 인명자료 | 산행 | 건강관리+음식 | Deutsch

 

 

남북 당국간 실무접촉, 9일 오전 판문점 개최
북, 8일 오전 10시 판문점역락채널로 동의 표시

 

남북 장관급 회담을 위한 남북 당국간 실무접촉이 오는 9일 오전 10시 판문점 우리측 평화의 집에서 개최된다.

북측은 8일 오전 10시경 판문점 연락채널을 통해 우리 정부의 실무접촉 제의에 동의한다는 의사를 밝혔다.

그리고 국장급을 수석 대표로 하는 3명의 실무접촉 대표단을 파견하겠다는 입장도 전했으며, 대표단 명단은 확정되지 않았다. 우리측에서는 통일부 국장을 대표로 하는 3명을 파견할 예정이다.

북측의 호응으로 오는 9일 오전 10시 판문점 우리측 평화의 집에서 6년만에 남북 당국간 실무접촉이 열리게 됐다.

이번 실무접촉에서는 오는 12일 서울에서 열리는 남북 장관급 회담 운영을 위한 대표단 규모, 체류일정 등 행정.기술적 사항을 논의할 예정이다.

앞서 지난 7일 북 조국평화통일위원회(조평통)는 12일 장관급 회담에 앞서 9일 개성에서 남북 당국간 실무접촉을 제안했으며, 정부는 같은 날 오전 10시 판문점 우리측 평화의 집에서 개최할 것을 수정제의했다.

북측은 지난 6일 조평통 대변인 특별담화를 통해 6.15를 계기로 개성공단 정상화, 금강산 관광 재개, 이산가족 상봉, 민간교류 등을 위한 남북 당국간 회담을 전격 제의했고, 이에 정부는 12일 서울 남북 장관급 회담을 제안한 바 있다.

(추가, 11:43)

 

6.15정신

615 유럽공동위원회